최근 런닝맨 방송에서 송지효의 폭탄 발언이 화제가 되었다. 



지난 러닝맨 방송분에서도 김종국의 유튜브에 송지효가 출연하여 같이 운동하고 밥을 먹는 영상이 올라왔는데 이에 대하여 런닝맨 멤버들은 송지효가 너무 편안해했다며 이 둘 사이를 계속 의심하는 내용이 방송되었다. 


이에 김종국은 일인거 아니냐며 역정을 내면서 멤버들을 다그쳤는데, 해당 유튜브 영상은 많은 네티즌 들의 사랑을 받아 많은 조회수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종국 송지효에게 계속되는 멤버들의 의심와 시청자들의 바람이 한데 어울려져 이 둘 사이가 진짜인지 아닌지 계속 궁금증을 유발하는 것 같다. 


29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송지효와 런닝맨 멤버들은 게임을 하였는데, 이는 어떤 공격 멘트를 하여도 무조건 인정해야 하는 게임이었다. 


이에 러닝맨 멤버들 사이에서는 무차별 공격을 하는 분위기가 빚어졌는데, 예를 들어 전소민은 양세찬에게 '넌 전소민을 진심으로 사랑하고 있어'라고 공격하였다. 


긴 고민 끝에 본인의 마음을 인정한 양세찬은 지석진을 향해 더욱 파격적인 공격을 진행해 웃음을 자아냈고, 유재석도 지석진을 향해 ‘애드리브 약점 공격’을 펼쳤다. 연이은 공격에 너덜너덜해진 지석진이 본인의 예민한 부분까지 언급할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그리고 하하는 송지효에게 '너는 김종국과 사귄적이 있어'라고 공격을 하였고 이에 송지효는 쿨하게 해당 사실을 인정하였다. 이에 바로 유재석은 '예상하고 있었어'라고 맞받아 쳤다. 


이어 송지효는 하하에게 "너는 아직 내 생각하고 있어"라며 과거 러브라인 중독자였던 그를 저격했고.


이에 하하는 "넌 어저께 김종국 집에 있었어"라고 송지효에 대한 공격을 이어갔고, 송지효는 다시 한번 인정하며 "넌 어제도 내 생각했어"라고 하하에게 한 방을 날렸다. 결국 하하는 웃음을 터뜨리며 "이건 정말 대답 못하겠다"라고 공격을 인정하지 못하고 감점당했다. 그리고 송지효는 "고은아 미안해"라며 하하의 아내 별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이후로도 유재석의 김종국 저격을 하는 회심의 공격이 이어지기도 하였는데, 이에 김종국은 '그만해! 하지 마! 그거 빼!'라고 소리치면 반응하였다. 



송지효, 그녀의 본명은 천수연이며 출생 생일 생년월일은 1981년 8월 15일입니다. 고향은 경상북도 영일군이며, 키는 168cm입니다. 데뷔는 지난 2001년 경에 잡지로 알려지 '키키'의 표지 모델입니다.


이후 수많은 CF와 뮤직비디오의 모델로 활동하다가 2003년 여고괴담3의 주연을 맡게 되면서 연기에 성공적인 데뷔와 본격적인 활동을 알리게 된다. 많은 작품에 참여하며 커리어를 넓혀가던 송지효는 2006년에는 드라마 궁의 주연으로 출연하게 되면서 브라운관에서의 인지도까지 확보하게 된다. 2008년에는 송지효의 최고 흥행작이라고 할 수 있는 쌍화점에 출연하게 되면서 이후의 행보가 180도 바뀌게 된다.


런닝맨의 에이스 송지효는 뛰어난 미모로 유명해 연예인 활동을 제의 받은 케이스이다. 


연예계 데뷔 전에도 뛰어난 미모로 인해 고향 포항에서는 그녀의 유명세가 이미 엄청났다. 그녀의 미모를 구경하기 위한 줄에 전교생이 섰다고 할 정도로 유명한 미모였다고 한다. 사실 처음에는 부모님의 반대에 부딪혀 연예계 데뷔를 포기하려고도 했다고 한다. 하지만 소속사 사장이 직접 부모님께 찾아와 열성적으로 설득했다는 점, 그리고 그 사장이 여성이었다는 점이 크게 작용해 허락을 받을 수 있었다고 한다.


런닝맨을 본 사람이라면 송지효의 털털하면서도 어설픈 모습이 익숙하겠지만 패밀리가 떴다에 출연 당시에는 송지효의 반전 매력에 방송관계자와 대중들 모두에게 큰 충격을 선사했다. 이 인연은 런닝맨의 고정까지 이어져 송지효의 이후 행보를 완전히 바꿔버리게 된다.


송지효의 연예계 활동은 런닝맨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고 할 수 있을 정도이다. 이전까지는 ‘전형적인 미모가 뛰어난 배우, 동시에 연기가 점차 성장해 이후에는 뛰어난 배우가 될 것이라 예상되는 배우’였다. 하지만 런닝맨 이후에는 ‘털털하면서도 오버스럽지 않아 보는 사람으로부터 편안함을 느끼게 하는 연예인, 주변 사람을 사려 깊게 챙기는 배려심을 가지고 있지만 티내지 않는 연예인’이라는 느낌으로 바뀌게 되었다. 연기에 대한 주목도는 조금은 떨어진 것 같지만 송지효라는 사람에 대한 주목도는 크게 올랐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