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는 예전에 살인미소로 유명했던 배우 김재원씨과 아들 김이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네요. 



김재원, 김이준 부자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함께 출연 중입니다. 


이들은 닮은 붕어빵 아들로 유명했었습니다.


이날 아들 김이준은 자기소개를 부탁한다는 박명수의 말에 "김이준입니다. 경기도에 살아요"라고 말해 미소를 안겼습니다. 


"지금 진짜 행복하다"는 말로 '라디오쇼' 출연 소감도 전했습니다. 


 DJ 박명수는 김이준에게 장래희망이 무엇이냐고 물었고, 김이준은 “배우가 되고 싶다”면서 “아빠보다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답했어요.


두 사람의 대화를 듣던 김재원은 “(이준이가) 배우를 하겠다는 말을 (오늘) 처음 들었다”면서 “만약 배우를 하고 싶다고 하면 적극적으로 밀어줄 생각이다”라고 아들을 향한 애정을 나타냈습니다. 


박명수는 전에 방탄소년단의 "퍼미션 투 댄스"에 맞춰 춤을 선보인 김이준에게 “가수를 할 생각도 있냐”라고 했지만, 김이준은 “지금은 없다”라고 말했어요.


이에 박명수는 김이준에게 평소 아빠가 요리를 많이 해주냐는 질문을 하기도 했습니다. 김이준은 "거짓말 아니다"라더니 "밥이랑 김치 많이 해준다"고 답해 웃음을 줬습니다. 


이를 들은 김재원은 "이준이가 아직 많은 걸 먹지 못한다. 좋아하는 것만 한정적으로 먹어서 해줄 수 있는 음식이 많지 않다"는 해명을 더했습니다. 


한달 수입은?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의 고정 질문은 '한 달 수입'. 김재원 역시 해당 질문을 받았습니다. 


김재원은 "수입이 일정하지 않아서 평균을 말하기는 좀 그렇다. 웹툰회사는 고정급이 있다". 후 "아내에게 생활비를 줄 때 육두문자를 들어본 적은 없다. 그렇다고 감탄사를 내뱉은 적도 없다"고 답했습니다. 


또한 김재원은 박명수가 "한숨 쉰 적 있나?"라고 묻자 "그런 눈빛이 있긴 했다. 다행히 큰 실망은 하지 않았다"며 웃었다.


과거에 김재원은 깜짝 결혼 발표로 세간을 놀라게 했으며, 일각에서는 속도위반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돌았던 것입다. 이후 김재원 측도 이미 예비신부가 임신 3개월이라고 알리며 혼전임신을 인정했던 바가 있답니다.


김재원은 지난 2013년 6월 경에 동갑내기 비연예인 아내로 알려진 박서연 씨와 결혼했답니다. 이 두 사람은 어렸을 때부터 알고 지낸 동네 친구 사이라고 하며, 연인으로 발전한 뒤에 만난지 약 8개월 만에 부부의 연을 맺었습니다.


김재원 와이프인 박서연 씨는 광고회사 커뮤니케이선 윌의 박영웅 대표의 딸로 알려졌답니다. 


아내 분 인 박서연 님은 연 15억 매출을 올리는 모델 에이전시의 공동대표라고 합니다.


김재원 님은 1981년 2월 18일 생으로 현재 나이는 41세라고 합니다, 30대 중후반이 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나이가 좀 있으신 거 같습니다, 굉장히 동안이십니다서울특별시 출신이시고 키는 183cm라고 합니다, 키도 상당히 크셔서 모델로써도 좋으실 거 같습니다혈액형은 B형이라고 합니다.


참고로 김재원은 지난 2001년 경에 SBS 드라마 '허니 허니'로 데뷔했으며, 엠비씨의 '로망스', '내 사랑 팥쥐' 등을 통해서 2000년대 초반 스타덤에 오르며 '환상미소'라는 애칭을 얻었답니다.


하얀 피부와 환한 미소에서 나오는 미소년 이미지로 당시 굉장한 센세이션을 일으켰는데요. 로망스로 신드롬을 일으키며 어린 나이에 톱스타 반열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이후 소속사 문제와 해외 드라마 촬영, 군입대 등으로 인해 국내 작품활동이 몇년간 뜸하다 제대 후 내 마음이 들리니에서 청각장애를 가진 차동주 역으로 호평받으며 재기에 성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