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유튜브 채널 '베짱이엔터테인먼트'의 컨텐츠 '만신포차'에는 KBS 22기 공채 개그맨 양상국이 출연했습니다.

 


개그맨 양상국이 과거 천이슬과 공개 연애 후 받은 상처와 전 소속사에 떼인 돈을 폭로했다.

 

그는 전생을 보는 만신에게 "전생의 3번 중 2번이 임금의 사주다. 죄를 많이 지은 임금이었는데 단명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당황했습니다. 또한 "주변에 여자는 많지만 내 여자는 없을 수 있다"는 평가에 시무룩해하기도 했습니다.

 

다른 무속인도원래 불자가 아니라 무당 사주다. 귀문살이 너무 강하다. 불교에 매달리는 건 마음공부하는 거다. 운과 화가 엇갈리며 들어오는 사주다. 쉽게 번 돈 어디 갔냐”며 “45살까지 무당이 될지 스님이 될지 모르겠다. 정신 차리고 바쁘게 움직여라. 신가물을 잘 재우고 살아라. 그래야 인간사에 뒤통수 안 받는다. 우울증에 혼자 있지 마라”고 조언했다.

 

이어 영혼을 보는 만신으로부터 "인간으로부터 고역을 많이 겪었다"는 말을 들어 깜짝 놀라기도 했는데요. 또한 "절에서 살다시피 한 사람이 있다"는 이야기에 양상국은 "어렸을 적 꿈이 개그맨 아니면 스님이었다.​

매주 절을 다녔던 독실한 불자였고 가족 모두 불자다"라고 밝혔습니다.

불교 tv에도 여러 번 출연했다고 하네요.

 

 

한 무속인은 스님이 되려고 했다는 양상국에게 무당 사주라고 지적했다. “3년 전부터 사람이 다친다. 믿었던 사람으로부터 배신까지 당했다. 작년에 법정 구설까지 있었다. 돈에 집착이 많은 사람이다. 그런데 어렸을 적부터 눈칫밥을 먹었다. 세상을 너무 빨리 알아서 그렇다. 공부를 더 했더라면 변호사를 했을 수도 있다”는 점괘가 나와 눈길을 끌었다.

 

 

"돈을 버는 족족 빠져나간다"는 이야기에 양상국은 "제 나이에 비해서는 많이 벌었다고 생각한다. 그런데 어느 순간 보니까 수중에 돈이 하나도 없더라"라고 전하기도 했습니다. 그는 "3년 전부터 아버지 건강이 악화됐다. 믿었던 사람으로부터 배신도 당했다.

친한 형에게 꽤 큰 돈을 빌려줬는데 몇 년을 기다렸지만 못 받았다. 그래서 작년에 결국 법정 다툼까지 갔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개그맨 공개하며소속사로부터 못 받은 돈이 약 1 3천만원이 된다고 했습니다. 출연료를 받지 못해 세금을 못 내게 되자 소속사 대표는 외려 세금을 내지 않은 것을 고발하겠다고 협박했다고 합니다. 결국 어쩔 수 없이 돈을 받지 못하고 소속사를 나오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는 "지금은 소속사가 없는데 데인 기억이 많아서 그렇다. 과거 개그맨 동료가 많았던 큰 회사에 소속되어 있었는데 그 대표가 돈을 들고 도망쳤다. 제가 일이 많았던 때라 받을 돈도 많았는데 하나도 못 받았다. 그래서 개그맨 김준호 형이 형이 대신 내준다고 하길래 '형 돈이면 안 받겠다'고 했더니 형 돈이더라. 그래서 회사를 나왔다"고 전했습니다.

 

카드 점사로 미리 적어온 고민 카드를 만신들에게 건넨 양상국의 첫 번째 고민은 소속사였습니다.

 

소속사 힘이 필요한데 겁이 난다는 그에게 무속인은소속사가 있는 게 낫다. 없이 일하는 건 한계가 있다. 고생도 했으니까 어느 정도 알 거다. 더러운 꼴 많이 당했으니 이제 소속사는 있어야 한다. 안정적이게. 40살에 문서운이 보인다. 그러나 기대는 하지 마라. 주변에 귀인은 없다. 상부상조한다는 마음이 중요하다”고 조언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양상국이 과거 배우 천이슬과 사귀었던 일까지 거론됐다. 한 무속인은여자에 대한 구설이 있고 내 마음을 표현하지 않는 사람”이라고 했고 양상국은전국민이 아는 놀랄 일이 있긴 했었다.

열애설이 컸다.

결별설이 나오면서 여성분이 욕을 먹었다.

저는 그때 잘 된 상태였는데 그분은 무명 배우라서

 나를 이용한다는 이미지가 밖에 있어다. 사실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두 사람은 2013년에 공개 열애를 하고 1년 후인 2014년에 결별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이마지막으로 양상국은 "제가 자유로운 영혼이라 하고 싶은 건 해야 하는 성격이다. 이제 39살이고 결혼은 하고 싶은데 와이프 분도 자유로운 분이었으면 좋겠다"고 입을 뗐습니다. 그러나 그는 "개성 없는 여자는 눈에 안 들어 올 것이다. 자식을 낳게 되면 그 문제로 갈등이 있을 수 있고 억지로 한 결혼이면 이혼할 수 있다"는 말을 듣고 충격을 받았습니다.

 

이이어 양상국은 "결혼하려면 7,8년 걸린다. 썸타는 여자가 있더라도 지금 결혼할 수 없고 44살이 넘어야 한다"는 말을 들어 눈길을 끌었습니다.

 

양상국은 1983년생으로 올해 39살입니다. 개그콘서트 출신으로 학력은 위덕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였으며 키는 185cm입니다. 현재 소속사는 샌드박스와 마미더스레이싱입니다.

 

 

최근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서 공연을 진행한 양상국은 카레이서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좋은 기회가 있으면 방송 출연도 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5년차로 현대차 아마추어팀 ' HMC'에서 드라이버로 활동하고 있다고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