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유재석이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만료를 앞에두고 있어 다음에 거취가 주목됩니다.



FNC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6일 "유재석은 현재 FNC 소속이며 자세한 계약 내용에 대해서는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전했어요 이날 한 매체는 유재석이 오는 15일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된다고 보도, 



이제 연예계 최고의 관심사는 유재석의 향후 움직임입니다. 대중성과 영향력에서 우리나라에 있는 모든 연예인 통틀어 최고라고 말해도 전혀 이상이 없을 유재석이 과연 어떤 소속사로 옮기게 될지에 대한 관심이 너무나도 큰 상황입니다. 소속사 자체도 '유재석이 속한 소속사'라는 말 자체가 파급효과가 높고 유재석 본인이 올리는 매출 또한 어떤 연예인보다 높기 때문입니다.



유재석은 2015년 7월 16일,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했다. 3년이 지난 2018년 7월, 한 차례 재계약했고 다시 3년의 시간이 흘러 재계약 시즌이 왔다. 


유재석은 FNC와 계악하기전 1인기획사 JS엔터테인먼트에 소속되어 있었습니다. 1인 기획사의 장점은 자신의 주관대로 일을 할 수 있고 스텝들도 자신이 선택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과거 유재석의 이전 소속사는 상당히 문제가 있엇습니다. 


 현재 MBC "놀면 뭐하니" SBS "런닝맨",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 등 다수 프로그램에서 맹활약 중인 만큼 추가 재계약 여부에 업계 촉각이 곤두서고 있습니다



일단 생각하 볼만한 경우의 수는 다른 곳으로의 이적 또는 홀로서기 입니다. 현재 가장 무게가 쏠리는 건 역시 이적하는 쪽이라는 말이 많은 상황입니다. 예전 '무한도전'의 전성기 시절에 1인 기획사에 5년간 있던 유재석은 FNC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체결하고 난 후 더더욱 시너지를 냈었습니다. 그렇기에 홀로서기보다는 안정된 소속사를 찾아 이적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한민국 1등 MC이자 국민 모두가 사랑하는 방송인 유재석의 이적을 하게 될지 그리고 상당히 높은 몸값을 자랑하는 유재석을 감당할만한 곳이 어떤 곳일지 그 어떤 연예인 보다도 향후 거취에 관심이 쏠리는 연예인이 아닐 수 없습니다.


한 연예계 관계자는 "연예인이 계약 만료 3개월 전부터 접촉할 수 있고 이미 유재석에게는 러브콜을 보낸 곳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유재석 소속사 계약 임박 보도 이후 매체들은 잇따라 유재석이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미팅을 통해 전속계약 논의를 했다고 보도하며 카카오행에 기대감을 실었습니다.



하지만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측은 현재까지 아무것도 확정된 바가 없다는 입장입니다. 업계에서 유재석의 카카오엔터행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는 것은 카카오의 공격적인 투자 때문입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 유재석이 카카오엔터테인먼트로 간다고 한다면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지는데요.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카카오의 공격적인 투자로 업계에 크나큰 지각변동을 일으키고 있는데요. 카카오페이지와 카카오M이 합병하면서 공식 출범한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현재 글로벌 콘텐츠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사업을 확장 중입니다.



한편 FNC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 계약이 임박했다고 단독 보도한 JTBC 뉴스는 추가 단독을 통해 유재석이 엔테나 뮤직과 전속 계약한다고 보도했습니다.


안테나 뮤직은 유희열이 대표를 맡고 있는 기획사로 정재형과 정승환, 적재 등이 소속돼 있는 곳입니다.



따라서 그 전까지 계약했는지에 대해서는 확답할 수 없는 입장이라고 하는데 정말로 이 단독 보도대로 유재석은 안테네 뮤직과 소속사 계약을 했을까요. 유재석이 어떤 선택을 내렸을지 앞으로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야겠습니다.


유재석이 새 소속사에서도 승승장구하는 모습 이어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