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3일 김용호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한예슬 거짓 해명 검증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유튜브 라이브를 진행했다.



김용호는 "한예슬의 거짓말을 잘 봤다"며 한예슬이 반박한 내용에 대해 다시 한 번 짚었다.


먼저 한예슬이 원진 디와이홀딩스 부회장으로부터 페라리를 선물받은 것을 인정한 것에 대해 "이분이 뉴스에 나오는 것을 좋아하는 분이 아니라 굉장히 화가 났다. 한예슬은 왜 이것만 인정했을까"라고 말했다.


이어 “원진 부회장은 재벌이니까 밝히면 폼나니까 밝힌 거 아니냐고 쉽게 생각하는데, 그건 한예슬 씨를 쉽게 본 거다. 그는 원진 부회장에게 복수를 하는거다. 한예슬은 원진 부회장과 결혼하고 싶어했는데, 무참하게 차였다. 한예슬은 그때 차인 복수를 지금 하는 거다. 원진을 인정함으로 인해 그에게 타격이 간다는 걸 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예슬은 2011년 9월 원진부회장과의 교제설이 언론에 났을 때 사실무근이라고 강력히 부인했다. 심지어는 있지도 않는 남친 소문에 대해 강력 대처하겠다고 했다", " 그 때는 사실무근이라고 했다가 지금은 인정한 것 자체가 거짓말이 몸에 벤 것이다"라고 했습니다. 


이어 “자동적으로 나오는 연예인의 거짓말에 (대중들이) 왜 이렇게 현혹이 되는지 모르겠다. 이래도 한예슬이 거짓말을 못하는 성격이냐. 원진 부회장부터 거짓말을 했는데?”라고 강조했습닌다.


현재 원진 부회장 측에서는 얼굴이 알려지길 꺼린다고 한다. 원진은 뒤에서 사모펀드 투자를 지휘하는데,  얼굴이 알려져서 좋을게 하나도 없기 때문이다. 참고로 한예슬 전 남자친구인 원진 부회장은 사실상 JTBC의 2대 주주다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의 폭로가 수위를 넘어가고 있는 가운데, 한예슬과 가세연의 기싸움이 계속 이어지고 있는데요. 네티즌들의 관심도 점점 높아지고 있는거 같습니다.


또 한예슬이 "룸살롱 출신이 아니다"라고 반박한 것에 대해서는 "지금 제가 (증거를) 찾고 있다"며 익명의 누군가로부터 받은 제보 메일을 공개했다. 제보 메일에는 "다름이 아니라 한예슬 유튜브 방송에서 보고 너무 당당하게 거짓말 하는 모습에 팩트를 알려드리고자 메일 드린다. 제 남편에게 들었다. 20년 전에 LA 일가(ILGAA)라는 룸살롱에서 한예슬을 봤다고요. 거기서 아르바이트 한 것 같다. 한예슬이 미국에서 슈퍼모델이 된 후라서 기억한다고 한다. 왜냐면 슈퍼모델이 있다고 룸살롱에서 홍보한 것 같다. 당시 룸살롱 가던 남자들은 다 안다고 하더라"는 내용이 적혀 있다.


한예슬, 데뷔과정 제보 녹취록 공개

마지막으로 김용호는 "한예슬이 어떻게 슈퍼모델 대회에 나가서 입상을 했을까. 내가 말하지 않았냐. 말도 안 되는 일이 있었다고, 내가 제보자 분과 통화를 했다"며 녹취록을 공개했습니다.


녹취록에 따르면 A씨는 "한예슬이 어떻게 데뷔를 한 지 아냐. 슈퍼모델로 데뷔한 그날 호텔을 내가 알고 있다. 이태원 쪽이다. 한예슬과 같이 뒷풀이를 했다. 거기서 일이 있었다"고 말했다.


김용호는 "경찰 조사해보자. 그럼 룸살롱 증인 다 나오지 않냐. 이건 제가 미리 예고한 걸 보여준 것 뿐이다. 긴 싸움 해보자"며 말을 마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