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방송된 tvN '신박한 정리'에서는 '개그계 깔끔남'으로 소문난 허경환이 의뢰인으로 나섰어요.





억대 매출 CEO이자 만능 엔터테이너 허경환이 이사와 정리의 선택에 기로에 선 집을 공개했습니다. 


박나래는 "워낙 깔끔떠는 오빠라 집은 깨끗할 거다"라고 말했어요.

커다란 가구들이 공간을 차지하지만 깨끗해 보이는 거실. 박나래는 "허경환 씨는 '신박한 정리'가 필요 없는 몇 안되는 연예인이다"라고 했지만 허경환은 "제 최대 위기다. 올해 이사를 갈 생각에 짐을 쌓아놨는데 대출 실패로 이사를 가기 어려워졌다"라고 했어요.


짐으로 둘러싸여 조리할 곳도 없고 동선도 가로막혀 있는 좁고 불편한 주방도 요리 애호가 허경환의 이사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곳 중 하나라고 하는데요, 또한 잘생긴 삐에로로 인기가 많았던 레크레이션 강사 시절 입던 화려한 옷들부터 어마어마한 양의 옷을 걸다보니 옷봉도 이미 여러번 부서진 상황, 꾸준히 나눔을 하고 있지만 그래도 여전히 많은 옷들 때문에 새 옷은 오히려 바닥 신세였습니다.


허경환은 "원래 '이런 집에 살 수 있을까' 하면서 뿌듯해 했던 기억이 난다"라고 했지만 "이사를 가야겠다는 생각이 들면서 정리도 하기 싫고 '어차피 떠날 건데'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고백했어요.

                                             

점점 쌓여만 가는 짐들. 5년 만에 찾아온 집과 권태기에 허경환은 "그 권태기는 내가 만든 거다. 집은 잘못한 게 없다. 다시 5년 더 살고 싶어지고 싶다"라고 털어놓았어요.


이번 정리는 역대급 공간 변신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데요, "정리 실패하면 SNS에 올리겠다"며 신박한 정리 불신자인 까다로운 의뢰인 허경환도 이사갈 이유가 없다"는 극찬을 내비쳤다고 하네요. 과연 신박한 정리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 궁금해지네요.


특히 허경환의 집(아파트)은 종류별로 수집한 피규어, 레고, 스노우볼 등과 또한 매장을 방불케 하는 다양한 종류의 화장품과 어마어마한 호텔 어메니티들로 가득했는데요, 허경환은 유통기한이 지난 화장품은 무릎과 뒤꿈치에 바른다고 해 놀라움을 주기도 했습니다.


정리단은 허경환의 소박한 간이 헬스장도 방문했어요.


그간 꾸준히 몸을 관리해온 소문난 '헬스 덕후' 허경환은 "여기서도 매일 30분씩 매일 운동을 한다"며 몸소 시범도 보여줬다. 윤균상은 "난 못한다"라고 혀를 내둘렀어요.


허경환의 드레스룸은 모두의 탄성을 불렀어요.

급하게 설치한 듯한 헹거에 옷장도 구비 돼 있었지만 폭발하는 짐 때문에 문도 열리지 않을 정도였고, 허경환은 "옷을 또 걸어야 하지 않냐. 옷이 너무 많아서 옷걸이 봉이 무너지기도 했다"라고 심각한 상황을 밝혔어요.


화려한 패턴의 옷부터 오래된 가죽자켓을 정리한 허경환은 "예전에 행사를 했는데 피에로 분장을 했다. 한창 사람들이 내게 몰렸는데 가수 세븐이 오자 그리로 확 쏠리더라. 그래서 내가 그때 '여기서 안주할 게 아니구나' 싶어서 상경했데요.


그 뒤에 오디션을 통해 데뷔했다"라고 회상했어요.


윤균상의 관심을 샀던 물건은 바로 허경환의 대형 상희 탈의 포스터였어요.


허경환은 그 사진을 "이건 갖고 있겠다"며 보관을 요청했어요.


안뜯은 블록과 플라모델도 있었데요. 


허경환은 "이건 사실...안된다. 정리가 되면 만들겠다"라고 극구 나눔을 거절했어요. 


박나래는 "데뷔 전 허경환은 이미 토크 프로그램에서 주목을 받았다. 저희 끼리 '잘생기고 개그 잘하는 사람으로 통했다. 당시 신인은 자기 코너를 올리지 못하는데 허경환은 했다"라고 했어요.


이어 "그때를 못잊는다. 허경환이 나왔는데, 긴장을 해서 NG를 무려 7번을 냈다. 그때는 한 번만 NG내도 혼났었다"라고 했어요.


허경환은 "횟수도 7번이지만 대처하는 법을 몰랐다. 실수 후 호흡이 길었는데 오죽하면 관객들이 대신 대사를 해줬다. 그때 영상을 보면 땀이 장난 아니다"라고 회상했어요.


피부미용과 출신인 허경환은 화장품 비우기를 어려워 했어요.

장식장 아래 칸에는 약과 엄청난 양의 화장품들로 가득했고,허경환은 "이것도 사실 정리를 한 거다. 유통기한이 지난 건 뒷꿈치에 바른다. 손 델 생각하지 마셔라"라고 했어요.


나름 정리를 했다는 주방 역시 각종 식자재와 잔짐으로 가득 차 있었어요.


주방 곳곳에 노력한 흔적도 보였지만 넘치는 짐은 감출 수 없었고, 허경환은 "이사가고 싶은 가장 큰 이유가 주방이다. 조리 공간 때문에 직접 아일랜드 식탁도 주문했다"라고 털어놓았어요.


두근거리는 마음을 안고 들어선 자신의 집. 허경환은 입구부터 놀랐어요.


허경환은 거실을 보자마자 "싹 바뀌었다. 우리 집 아닌거 같다"라고 어리둥절해 했어요.


거실 재배치의 핵심은 아트월에 있었어요.


전문가는 "기존에는 책장도 있었다"라고 지적했어요.


침실 머리 맡, 잘 보이지 않던 액자는 깔끔해진 현관으로 이동했네요.


허경환은 "나도 이 공간을 따로 채우고 싶었는데 너무 좋다"라고 감탄했어요.

주방에 있던 조명은 거실로 나와 감성을 더했구요, 와인냉장고도 거실에서 빛을 봤어요.


짐이 가득했던 주방도 완전히 다른 모습이 됐어요.


허경환은 "아침에 일어나면 커피 한 잔하는데 정말 좋을 것 같다"라고 환하게 미소 지었어요.


허경환의 발코니는 얇은 타일 대신 헬스장용 매트를, 밋밋한 벽은 갈끔하게 다시 칠해졌어요.

허경환은 "방송 보면서 우는 사람들 보고 왜 우는지 몰랐는데 지금 살짝 울컥한다"라고 감동했어요.


이전에도 허경환 집을 공개했었는데요 알려진 바에 의하면 허경환 집 위치는 서울숲 푸르지오 아파트 라고 합니다.


허경환의 집(아파트) 성동구 금호동 푸르지오 아파트의 가격(시세)는 지난해 방송 당시 매매가 기준으로 10~15억원사이, 전세가는 최소 5억원을 웃도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최근에는 매매가 기준 약 14억~14억 5천만원 정도 사이로 올라와 있는 것을 확인해 볼 수가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허경환 아파트 위치 즉 입지가 좋은게 달맞이봉공원이 근처에 있을 뿐 아니


허경환 프로필 본명 허동원 나이 1981년 2월 16일 41살 경상남도 통영시 국적 대한민국 본관 김해 허씨 몸 키 168~169cm,몸무게 71kg, 270mm, O형 가족 부모, 여동생 허현경 종교 개신교 데뷔 2007년 3월 KBS 22기 공채 개그맨 학력 통영고등학교 (졸업) 마산대학교 (피부미용 . 중퇴) 부산예술대학교 (이벤트연출 . 전문학사 . 편입)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결혼하지 않은 미혼이며, 현재 여자친구 유무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