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 스태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이 중지 됐습니다. SBS 측은 15일 아모르파티-사랑하자, 지금 스태프 중 한 명이 4월 13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 습니다.






이어 “방역당국의 역학 조사 기간은 (무증상자의 경우) 확진일 기준 이틀 전입니다 드라마 녹화는 그 이전인 4월 9일에 진행했으나, 만일을 대비해 사실을 인지한 직후 모든 촬영을 중지했어요.또 선제적으로 모든 스태프와 출연진이 코로나 검사 진행, 전원 음성 판정 받았다”라고 밝혔습니다



SBS 측은 "선제적으로 모든 스태프와 출연진이 코로나 검사를 진행 했고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출연진 및 스태프의 안전에 만전을 가하겠다”고 했어요.


배우, 스태프에게 엄청난 무리가 될 것 같네요!  그래서 아모르파티의 촬영중단 소식 정말 안타까운 것 같습니다.

                            

지난 12일 첫 방송에서나온 ‘아모르파티’는 인생 2막 레이스에 뛰어든 극과 극 두 여자의 치열한 한판승부를 그린 작품으로 최정윤, 안재모, 배슬기, 박형준 등이 출연 중입니다



일일드라마는 매일 매일 방송되기 때문에 이번 아모르파티 촬영중단은 엄청난 타격을 줄것 같습니다.  방송에는 지장이 없겠지만..  촬영중단되면서 촬영 가능할때 몰아서 찍어야 되는 상황에 빠지고 말았네요!


SBS 관계자는 “‘아모르 파티’ 촬영은 16일 재개된다”면서 “촬영 중지으로 인한 결방은 없을 예정이다”라고 밝혔습니다. 불행 중 다행인것 같습니다.


그래도 1명만 확진되고 다른 스태프, 배우들은 음성이라고 정말 다행인것 같습니다.



‘아모르파티’에 전에 KBS2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도 코로나19 여파로 촬영이 일시 중지됐습니다 주연 배우 중 한 명인 홍은희가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하면서 자가 격리에 들어간 것. 이에 따라 ‘오케이 광자매’는 오는 17일과 18일 스페셜 방송을 편성했어요. 또 "아모르 파티"는 매주 평일 오전 8시 35분 방송에서나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