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식(35) SBS 아나운서가 오늘(21일) 결혼합니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이날 8살 연하 비연예인 예비신부와 웨딩마치를 울립니다. 작년 5월 친한 친구의 소개로 만난 두 사람은 교제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습니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지난달 결혼 이야기가 유명한 후 자신의 SNS에 “현명하고 착하고 배울 점이 많은 사람을 아내로 맞게 됐다”라고 예비신부에 애정을 드러내며 “전 아직 많이 부족한 사람이지만 책임감을 갖고 더 멋진 남자로 거듭나겠다. 다시 한 번 축하해주셔서 진심으로 고맙다”라고 인사했어요.


이어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시고 관심가져 주셔서 행복한 시간입니다”라고 결혼 소감을 밝혔죠.


그러면서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에 하는 결혼인 만큼 피해 안끼치게 조심스럽게 준비하다보니 가까운 분들께도 제대로 못알려 죄송한 분들이 많습니다”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많은 분들께서 축하해주셔서 기분이 참 좋지만 동시에 쑥스럽기도 합니다”고 덧붙였습니다.


주례없이 진행되는 이번 결혼식에서 사회는 SBS 최기환 아나운서, 축가는 케이윌과 브로콜리너마저가 한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최기환 선배님은 제가 형처럼 믿고 따르는 분이며 축가를 해주는 케이윌과 브로콜리너마저 또한 라디오에서 함께하며 인연을 맺었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조정식 아나운서는 SBS 파워FM '펀펀투데이'에 대한 특별한 애착을 보이며 "라디오에 대한 애정이 참 많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담주 화요일 방송에서 직접 말하려고 했는데 기사가 먼저 나서 청취자분들에게 죄송한 마음이다"라고 했습니다


그는 "그래도 담주 화요일 방송에서 제 마음을 직접 전할 예정이다. 라디오라는 매체가 살아가면서 살아가는 이야기를 하는 것인만큼 앞으로  더 폭넓게 제 이야기를 많이 청취자들에게 많은 공감을 주고, 공감하는 이야기를 잘 듣는 그럼 방송인이 되고 싶다"고 전했습니다


또 연세대학교 문헌정보학과를 졸업한 조정식 아나운서는 지난 2013년 19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SBS 공채 18기 아나운서로 입사했어요.


그는 ‘모닝와이드’, ‘풋볼 매거진 골!’, ‘생방송 투데이’ 등에서 안정적인 진행 실력을 선보였으며 예능프로그램인 ‘정글의 법칙’, ‘내게 ON 트롯’ 등에서도 활약을 펼쳤습니다. 현재는 SBS 파워FM "조정식의 펀펀투데이" DJ로 청취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2017년엔 한국아나운서연합회 아나운서대상 TV진행상 예능부문을 수상했습니다 조정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