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양준일이 이혼, 재혼과 관련된 루머 속에 새 음반을 준비 중이다.

이혼, 재혼을 둘러싼 루머에 몸살을 앓고 있는 그는 복잡한 심경으로 음악 작업에 몰두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슈가맨 가수 양준일 재혼 소식이 뜨겁습니다. 연예인의 결혼 소식만큼이나 이혼 소식도 핫이슈인데 양준일은 결혼과 이혼을 모두 뛰어 넘고 재혼 소식이 뜨고 있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이미 양준일 측은 이혼과 재혼에 관련해서 다음의 기사에서처럼 이혼설 및 재혼설은 사실무근이고 법적대응을 하겠다고 강경한 입장을 나타낸 바 있었기 때문입니다.

한 유튜브 채널은 22일 양준일 전처라고 주장하는 여성 A씨와 통화 내용을 공개했다. 자신을 양준일의 전처라고 소개한 A씨는 "양준일이 재혼에 대해 거짓말을 했다. 양준일이 지금 새로운 가정을 갖고 출발을 한 사람이라 피해를 주기는 싫다"면서도 "1997년인가, 1998년도에 결혼했다. 3년 정도 결혼 생활을 하고 이혼했다. 혼인신고는 한국에서 했고, LA로 갔다가 괌에서 이혼했다"고 양준일과 결혼과 이혼에 대해 설명했다.

양준일이 이혼, 재혼이 사실무근이라고 해명한 것에 대해 A씨는 "결혼한 건 사실이다. 둘 다 초혼이었다"며 "양준일이 스타가 된 건 몰랐다. 괌에 온 뒤로 아예 연락이 안 된다. 전화번호도 잃어버렸고, 이메일도 바뀌었다"고 현재는 연락하지 않고, 양준일의 근황도 모른다고 했다.


재혼을 둘러싼 진실공방에 휩싸인 양준일은 논란 속에서도 새 음반 준비에 한창이다. 양준일이 재혼, 이혼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힌 것조차 거짓말이라는 의혹이 불거졌을 때도 양준일은 녹음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양준일은 음반에 레베카' 2020년 버전, 신곡 수록을 염두에 두고 작업 중이다. 정확한 음반 발표 시기는 결정되지 않았다.

양준일은 이혼, 재혼에 대한 이야기에 대해서는 입을 다물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 역시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 논란을 피하기 위해서인지, 혹은 논란을 모르쇠 하기 위함인지 의견이 분분하다. 다만 100일 가까이 연재하고 있는 카카오 프로젝트 100을 통해서는 간접적인 심경을 밝혔다.

양준일은 "내가 신사적이라고 해서 내가 연약한 건 아니다. 내가 조용하다고 해서 할 말이 없는 건 아니다. 나는 인생을 통제할 순 없지만, 내 입은 통제할 수 있다"고 '할 말은 있지만 하지 않겠다'는 뜻을 드러냈다. 또 "나를 옆에서 지지해줘서 고맙다. '퀸 앤 킹', '퀸즈 앤 킹즈'가 돼줘서 고맙다. 나는 결국 빛이 오는 것을 알기에 어둠을 즐길 수 있다"고 지금의 의혹을 이겨내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양준일 재혼이 무슨 죄?

양준일 재혼설은 지난 6월에 이미 기사화 되었고 당사자가 부인을 했었죠.


아래는 당시 뉴스 원문입니다. 최초엔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양준일의 첫부인과 딸이 괌에서 살고 있다는 소문이 나돌았고 양준일은 이를 전면 부인합니다. 그리고 늦은 나이에 결혼하여 2015년에 미국으로 가서 같은 해인 2015년에 아들을 가졌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 기사에서는 양준일의 결혼 시점이 정확히 나오지는 않습니다. 처음엔 2015년을 결혼시점으로 생각했었지만 자세히 읽어보니 단지 늦은 나이에 결혼을 했다고만 나오고 그 후인 2015년에 미국에서 득남을 한 것으로 나옵니다.


그러나 이렇게 호기롭게 자신의 이혼과 재혼을 부인하던 양준일은 과거의 윤지오처럼 한국을 너무 우습게 본 것 같습니다. 외국서 살다 온 분들이 흔히 하는 실수가 자신들이 외국에서 했던 일은 아무도 모를거라 착각하는 경우가 많은데 양준일 재혼 뉴스가 딱 그렇습니다. 바로 김용호 연예부장한테 걸려버린 것이죠.

김용호 연예부장이 왜 양준일 재혼과 이혼 전력에 대해서 이토록 집요하게 취재를 하고 공개를 하는지는 위 기사의 제목에 나온 그대로입니다. 양준일의 전부인과 직접 전화 인터뷰까지 한 김용호 부장은 양준일에 대해서 결혼과 이혼 전력을 사실무근이라고 거짓말을 한데다 오히려 법적대응까지 하겠다고 한 점을 괘씸하게 보았던 것입니다.


이제 가로세로연구소에서 방송된 양준일 재혼 관련 뉴스 내용을 요약해 드리겠습니다.

먼저 아래는 양준일의 영어 강사 시절 사진입니다. 위 기사에서 가요계를 떠난 후 일산에서 영어강사로 활동했다는 내용과 일치하죠.


아래는 최근에 스타로 거듭난 이후의 영어학원 광고에 출연한 양준일입니다. 역시 돈이 좋은 건지 스타일이 확실히 다르죠? 근데 영어 강사로서의 신뢰도는 위 사진이 더 나은것 같습니다.^^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양준일 재혼 뉴스를 얼마나 심도있게 추적을 했던건지 이런 사진도 있네요. 양준일, 신동엽, 김원준과 같이 출연한 방송인데요. 신동엽의 데뷔시절 무렵인걸로 봤을때 SBS 방송 프로그램인 것 같습니다.

김원준은 당시 엄청난 슈퍼스타가 되었고, 신동엽은 아직까지 잘 나가고 있는데 양준일은 당시에 별 볼일 없었던 게 사실입니다. 그러다 보니 슈가맨에서는 양준일을 당대에 인정받지 못한 불운한 천재로 띄워주기도 했었군요. 그나저나 사진에서 양준일 머리는 대머리 느낌이 납니다.

지금까지는 그냥 양준일을 싫어하는 사람이 그냥 옛날 사진과 현재 사진 엮어서 굴욕씬을 만들걸로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아래부터는 본격적으로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양준일의 결혼과 이혼 그리고 재혼을 파 헤칩니다.

방송에서는 실제로 양준일의 전부인과 통화내역을 공개했었는데요, 양준일의 전부인은 김용호부장이 자신의 연락처를 어떻게 알았냐며 깜짝 놀라기도 하였습니다만 이내 조근조근 모든 얘기를 시원하게 다 풀어줍니다. 스샷으로 인터뷰를 요약하였으니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자신과의 결혼 및 이혼 사실을 완전히 부인한다고 하고 "못됐네"하고 반응을 하는데 별로 화는 안 내는 목소리였습니다.

전부인은 양준일이 재혼녀에게 자신과의 결혼 사실을 알렸을까라는 질문에 이혼사실을 속이고 초혼인 것처럼 했을것 같다고 대답합니다. 그러나 이 부분은 아마 양준일이 입장 표명을 한다면 현재의 부부사이에서 잘 무마하면서 대응하지 않을까 싶네요.

스샷에는 없지만 양준일의 첫부인은 요즘 이혼 몇 번하는거 흉도 아닌데 왜 숨기냐고 쿨하게 일갈하였습니다. 그리고 그들의 결혼 시점을 97년, 98년 둘 중 하나라고 하는데 결혼 연도를 정확히 기억 못하는 이 부분이 좀 재밌더군요.^^

그나저나 이게 뉴스감이 되는 소식인지 모르겠네요. 흔하고 널린게 이혼 연예인, 재혼 연예인인데.

아무튼 이제 곧 양준일씨가 첫 결혼과 이혼 전력에 대해서 밝히는 기자회견 하면서 눈물흘리는 장면이 연출될 듯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