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의 이유로 활동중단을 선언했던 배우 전소민 방송재개 소식이 전해졌다.
전소민 방송재개, 킹콩by스타쉽과 전속계약 체결...12일 '런닝맨' 복귀.

8일, 전소민이 스타쉽 엔터테인먼트의 연기자 레이블 킹콩 by 스타쉽과 한 식구가 되어 새로운 시작을 알렸습니다.
이진성 대표는 “전소민과 한 식구가 되어 매우 기쁘다. 전소민은 연기뿐만 아니라 예능까지 모두 가능한 만능 엔터테이너다. 다재다능한 끼를 펼칠 수 있게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소민은 2004년 MBC 시트콤 '미라클'로 데뷔해 MBC '오로라 공주', 드라맥스 '1%의 어떤 것', tvN '톱스타 유백이' 등 다양한 작품에서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선사했다.
전소민의 방송재개가 기대되는 이유는 바로 여기에 있다.
러블리한 비주얼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사랑 받아온 그는 2017년부터 SBS '런닝맨'에 합류, 친근하고 엉뚱한 매력까지 발산하며 만능 엔터테이너로서의 활약을 뽐냈습니다.

실제로 그는 평소에도 활발한 성격은 물론 함께 방송하는 주변 사람들을 편하게 또는 기분 좋게 하는 성격으로도 정평이 나 있기도 하다.

전소민이 계약을 체결한 킹콩 by 스타쉽 소속연예인은 김범, 박희순, 송승헌, 송하윤, 유연석, 이광수, 이동욱, 이미연, 임수정, 조윤희, 채수빈 등이 소속되어 있는 국내 최정상의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회사로 탄탄한 배우 라인업은 물론,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매니지먼트와 홍보마케팅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이에 킹콩 by 스타쉽 이진성 대표는 "전소민과 한 식구가 되어 매우 기쁘다. 전소민은 연기뿐만 아니라 예능까지 모두 가능한 만능 엔터테이너다. 다재다능한 끼를 펼칠 수 있게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소민은 오는 12일 '런닝맨' 복귀를 시작으로 본격 방송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전소민이 합류하는 '런닝맨'은 이광수와의 케미로 보다 더 재밌고 유쾌한 예능프로그램으로 거듭나지 않을까 싶다.

앞서 그는 지난달 2일, 건강상의 이유로 병원에 입원한 후로 '런닝맨' 하차를 선언했던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