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방송에서나온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서 어버이날 특집으로 안보현과 손담비가 어머니와의 일상생활을 공개했어요.


이날 손담비는 어머니를 만났는데요. 손담비는 어머니에게 김치 과외를 받기 위하여 어디론가 향했어요.

김장을 앞에두고 손담비는 흰티 입고 반치마를 골라 모두를 놀라게 했어요. 손담비는 “저는 그냥 좋아하는 옷을 입었을 뿐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시켰습니다.. 어머니가 평소에 가는 시장에 온 손담비는 자신을 지인들에게 자랑하는 어머니를 보고 신기해했어요.

수없이 인사를 하다 어머니는 채소가게, 정육점에 들러 각종 재료를 샀는데요 어머니가. 재료 구입에 나선 손담비는 시장 한복판에서 손스타로 등극했는데 온 시장을 누비며 딸 자랑에 나선 어머니로 인해 싸인 행렬이 이어졌습니다.
재료 쇼핑을 하고 떡볶이를 먹던 어머니는 시집 잔소리를 시작해 손담비를 당황하게 했어요. 어머니는 “중매 준비했다”라고 말해 손담비는 질색했어요. 손담비는 떡볶이를 먹는 동안 끊이지 않은 잔소리를 들으며 식사를 끝냈습니다

오이김치와 열무김치를 만들 준비를 하던 손담비는 머리를 질끈 묶었습니다 어머니의 비법 소스를 섞은 미나리와 오이를 맛본 어머니는 맛이 부족하다고 안절 부절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열무김치, 쑥떡까지 완성하고 수육을 먹으며 고단한 하루를 푼 모녀는 직접 담근 김치를 맛보며 즐거워했어요. 카네이션과 선물을 받은 어머니는 환한 미소를 지었습니다

남자친구가 있는 어머니에게 연애 조언을 들은 손담비는 입은 닫고 지갑을 열라는 인생의 조언을 듣고 웃음을 유발시켰습니다.


한편 손담비 어머니는 연애 고수다운 노하우를 전해주었고 경험에서 우러나온 어머니의 꿀팁이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아냈는데 손담비 나이는

어머니는 손담비의 결혼에 대해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파격적인 공약까지 걸었다고해서 궁금증이 쏠리고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온종일 티격태격하던 두모녀는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눈물을

손담비는 지난 나 혼자 산다 에서도 엄마의 시집 잔소리를 들으며 괴로워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폭풍 공감을 샀다.

당시 손담비의 엄마는 올해도 시집 좀 가고라며 그게 엄마 소원이다"라며 네 나이가 지금 38살인데"라며 손담비의 나이까지 적나라하게 언급했다.

하지만 손담비는 엄마에게 평생 독신으로 살 거다 라고 반항했지만 임수향은 이 언니 새벽마다 배우자 기도간다고 폭로해 폭소케 했다.

한편 손담비는 1983년생으로 올해 나이 38세이다. 그녀는 2007년 6월 싱글 'Cry Eye'로 데뷔했다.
손담비는 한국조폐공사 명예홍보대사 경력이 있습니다.

손담비는 많은 상을 수상했었는데요.

손담비는 2008년 MBC 방송연예대상 특별상 베스트브랜드상, 2009년 제1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본상, 2009년 MTN 방송광고 페스티벌 여자CF모델상, 2009년 제24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디지털음원부문 본상, 2009년 SBS 연기대상 뉴스타상, 2010년 제 19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본상, 2011년 V CHINESE TOP 연도 시상식 아시아 최고 아티스트상, 2011년 제20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본상, 2011년 제6회 아시아모델상시상식 BBF 인기가수상, 2012년 제20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드라마부문 여자신인상, 2012년 MBC 연기대상 특별기획 부문 여자 우수상, 2018년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JIMFF RISING STAR상, 2019년 KBS 연기대상 여자 신인상 (동백꽃 필 무렵)이 있습니다.

2012년 이후 2018년 전까지 수상경력에 공백이 있었는데요.

2018년부터 다시 상을 수상하면서 공백을 매꾸고 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가수로서의 면모가 아닌 연기자로서 동백꽃 필 무렵에서 엄청난 활약을 보여주었습니다.

오늘은 손담비 나혼자산다 나이 학력 키 경력에 대해 알아보았습.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