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혁이 이혼했다는 소식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그룹 클릭비 김상혁이 결혼 1년만에 파경을 맞은 가운데 심경을 고백했어요. 김상혁은 7일 인스타에 "부족한 두 사람이 만나, 잘 살아보려고 애썼다"면서 이혼에 대해서이야기를 시작했어요.

이어 "서로의 상처를 보듬으며 잘 살았어야 하는데, 행복한 모습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면서 "다 저의 불찰인것만 같습니다 잘해준거보다 못해준 게 많은 것 같아 마음이 많이 무겁다.이런 소식을 전하게 되어 정말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습니다

"다 나의 불찰인 것만 같다"고 털어놨습니다. 덧붙여 "잘해준 거보다 못 해준게 많은 것 같아 마음이 많이 무겁다"면서

"이런 소식을 전하게 되어 정말 죄송하고 힘들다"고 말했습니다.

김상혁과 송다예는 작년 4월 7일 결혼, 부부가 됐습니다 두 사람은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해 달달한 사이를 자랑하기도 했어요. 그러나 결혼 1주년을 맞는 이날 이혼 절차를 밟고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측근은 "김상혁과 송다예가 많은 대화를 나누고 신중하게 생각한 끝에 결국 각자의 길을 가기로 했다"고 전했습니다.

두 사람은 현재 조용히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고 하는데요,

가족들과 주변 지인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최대한 조용히 이혼 과정을 매듭지으려 하고 있습니다.

이 측근은 "두 사람 모두 언론을 통해 추측성 기사가 나오는 것을 걱정하고 있다"며

"하지만 무작정 숨길 수 없는 일이기 때문에 공론화되면 입장을 낼 것으로 보인다"라고 덧붙였습니다.


김상혁 송다예 이혼이유(이혼사유)에 대해서는 성격차이로 알려져 있습니다.

두 사람의 이혼 소식이 상당히 안타까울 수 밖에 없을 것 같은데요. 한 번의 상처를 입었던 송다예를 누구보다 위하며 행복한 결혼 생활을 시작했기 때문입니다. 김상혁은 결혼 이후 더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가며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상태였는데요. 이혼으로 인하여 그의 방송 활동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치게 될 것 같습니다.



또한 송다예가 김상혁과 이혼을 하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전남편 차우찬에 대한 관심도 이어지고 있는 것 같은데요. 공인이라는 이유로 대중들에게 이런 이혼 소식과 좋지 않은 소식이 공개된다는 것이 조금은 안타깝게 느껴지네요.



이런 것을 보면 공인이라면 일반인보다 더 결혼을 신중하게 해야 하고, 이혼 역시 신중하게 해야 한다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물론, 공인이라는 이유로 자신의 행복을 위한 이혼을 억지로 참고 결혼 생활을 이어가는 것은 좋지 않다고 생각되지만, 이혼을 결정하게 되면서 잃게 되는 것이 너무 많은 것 같기 때문입니다.

아무튼, 각자의 더 나은 삶과 행복을 위해 선택한 이혼인만큼 앞으로 더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기를 바라겠습니다.


이번에 이혼 소식을 전한 김상혁은 1983년생으로 2020년에 한국나이로 38살이 되었고 키는 180cm입니다!

송다예는 1989년생으로 2020년에 한국나이로 32살이 되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