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은이는 지난해 7월 김동현과 30년 결혼생활을 정리하고 서류까지 처리했다. 29일 오후 10시 방송 될 TV조선 '마이웨이' 사전 녹화 중 이같은 내용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수 혜은이(65)가 배우 김동현(69)과 30년 결혼 생활을 끝낸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습니다. 두 사람은 10개월 전인 지난해 7월께 가정법원 협의를 거쳐 남남으로 갈라섰는데요 이 같은 사실은 혜은이의 최 측근을 통해 확인되었습니다.

오랫동안 가요계에 몸담으며 혜은이와 자매처럼 지내는 U씨는 29일 인터뷰에서 (혜은이 씨가) 너무 마음이 아파 이혼 사실을 차마 주변에 밝히지 못한 것으로 안다며  지난해 7월께 이혼서류에 도장을 찍고 친구처럼 지내기로 했다고 이혼 사실을 전했습니다.

U씨에 따르면 배우 김동현은 '당신(혜은이)을 너무 많이 고생시켜서 미안하니까 이제라도 좀 편안하고 좀 자유스럽게 살기 바란다'며 이혼을 요청했고,  혜은이가 그런 남편의 입장을 이해한 뒤 이혼을 결심했습니다..

부부를 잘 아는 또 다른 지인은 "김동현 씨가 원래 호탕하고 선량한데 귀가 얇아 자꾸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됐다"며 "혜은이 씨는 그런 남편을 늘 안타까워했고 팬들이 생각하는 것과 달리 부부의 사랑도 애틋했기 때문에 60대 중반을 넘어 이혼까지 결심하기는 쉽지 않았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혼해도 평행 친구처럼 지내기로.혜은이는 지난 90년 김동현의 적극적인 구애를 받아들여 재혼했습니다.  결혼 후 김동현이 사업에 실패하며 빚더미에 쌓이는 등 심한 경제적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두 사람을 잘 아는 연예계 또 다른 지인은 김동현 씨가 원래 호탕하고 선량한데 귀가 얇아 자꾸 불미스런 일에 연루되곤 했다면서



혜은이 씨는 그런 남편을 늘 안타까워했고, 팬들이 생각하는 것과 달리 부부의 사랑도 애틋했기 때문에 60대 중반을 넘어 이혼까지 결심하기는 쉽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동현은 70년대 MBC 문화방송 7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뒤 90년대까지 중후한 이미지로 안방극장을 호령했다. 사업에 뛰어든 뒤 각종 불미스런 일에 휘말리면서 대중적  이미지가 급전직하 했다. 지난 2012년과 2016년 사기죄로 벌금형을 선고받은데 이어 2018년과 2019년에도 금전 문제에 잇달아 연루되면서 구설수를 겪었습니다.


혜은이는 84년 사업가와 첫 결혼 후 4년만인 88년 이혼했다. 2년 뒤인 90년 김동현의 적극적인 구애를 받아들여 재혼했으며 결혼 후 김동현이 사업에 실패하며 자신의 이름으로 보증을 선 혜은이는 천문학적인 빚더미에 쌓이며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혜은이는 빚을 갚기 위해 방송활동을 전면 중단한 뒤 각종 행사와 밤무대를 뛰어다녀야 했습니다.


김동현은 1975년 MBC 7기 공채 탤런트 시험에 합격하며 본격 방송계에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제1 공화국’,‘아내의 유혹’,‘광개토대왕’,‘사랑했나봐’ 등에 출연했다. 혜은이는 1975년 ‘당신은 모르실 거야’로 데뷔한 1집을 시작으로 2집, 3집이 대성공을 거두며 70년대 인기가수로 활약했다.

'진짜 진짜 좋아해' '당신만을 사랑해' 등은 동명 영화 OST로 공전의 히트를 기록했으며, 10대 가수상, 가수왕, 최고 인기가수상 등 지상파 3사 통합 가수왕을 수상했습니다.  1977년 일본 '야마하가요제'에 출전한 뒤 '당신만을 사랑해'를 일본어로 내고 조용필에 앞서 잠시 일본 무대에 서기도 했습니다


혜은이는 최근 팬클럽이 제작하고 전세계 최초로 팬클럽회원들이 코러스를 넣은 노래 '그래'와 2019년 콘서트 당시 가장 많이 부각된 '나는 여자예요', ' 재회' 등을 수록한 미니앨범을 출시했다. 2018년부터 매년 전국 투어 콘서트를 재개했고, 올해도 대학로 정기 콘서트와 하반기 전국 투어 콘서트를 준비 중입니다.



혜은이는, 참 안타깝다 가수로 잘 나가다가 첫번째 결혼에 실패하고 두번째 결혼마저 남편 뒤치다꺼리,,아무리 사랑이라고는 하지만 너무 고생 많이 한듯..인생은 60부터라는데 지금이라도 본인 인생 즐기고 행복하셨으면 좋겟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