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박보검이 이승철과 환상의 콜라보를 선보였습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배우 박보검이 첫 출연해 뛰어난 연주 실력을 공개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데뷔 35주년을 맞은 가수 이승철과 함께 배우 박보검이 출연해 함께 콜라보 무대를 만들었다. 올해 1월 발표된 웹툰 ‘달빛조각사’의 OST ’내가 많이 사랑해요‘에 가창자와 뮤직비디오 주인공으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이 특별한 무대를 준비한 것 입니다.

박보검은 ’내가 많이 사랑해요‘의 피아노 반주를 직접 맡아 연주했고 이승철이 노래하며 완벽한 호흡을 선보여 눈과 귀를 호강시켰습니다.

한편 이어진 토크에서 박보검은 유희열의 요청에 즉석에서 피아노로 이승철의 ’서쪽하늘‘과 토이의 ‘좋은 사람’을 연주와 함께 열창해 가수 못지않은 실력을 발휘해 감탄케 했다. 이어 박보검은 유희열의 제안에 ‘젓가락 행진곡‘을 다시 또 연주하며 도플갱어다운 하모니를 완성해 이목을 끌었습니다.





스케치북 박보검 피아노
수줍은 듯 피아노 앞에 앉은 박보검은 이승철의 히트곡 내가 많이 사랑해요를 연주했고 그런 선율에 이승철이 감미로운 열창을 선보이면서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듀엣무대에 객석의 시선이 쏠리기 시작했습니다.





스케치북 박보검 피아노
완벽한 듀엣 무대를 만든 이승철의 '내가 많이 사랑해요' 곡은 달빛조각사의 OST로 알려졌고 일본 홍콩 태국 대만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했습니다. 웹툰이란 마켓을 보니 아주 크더라며 가수들이 주로 드라마 OST를 해왔는데 웹툰 시장도 개척해볼만 하겠다는 생각이들어 시도했다고 밝혔습니다.





스케치북 박보검 피아노
스케치북 출연에 대해 이승철 선배가 먼저 제안을 해주셨어요. 내게도 영광스러운 자리라 흔쾌히 출연하게 됐습니다. 너무 긴장이 돼서 어제도 잠을 설쳤어요. 라며 수줍게 말을 이어갔습니다.





스케치북 박보검 피아노
토이의 히트곡 '좋은 사람'도 피아노 연주를 했는데 유희열은 난 이노래를 들으면서 이렇게 웃어본 적이 없다. 네가 웃으면 나도 좋다고 하는데 왜 이렇게 좋지? 라며 감출수 없는 미소를 가득 머금기도 했답니다.





스케치북 박보검 피아노
히트곡 '별 보러 가자'를 노래한 박보검에 대해 이승철은 오디션 심사위원의 입장에서 노래를 아주 예쁘게 부른다. 노래 스킬과 테크닉이 좋은 사람보다도 이런 보컬을 뽑는다. 게다가 비주얼이 아주 좋다고 평가를 했습니다. 이에 가수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연기에 충실하다 음악적으로 팬 분들과 간간히 만나고 싶은 마음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런가 하면, 박보검은 과거 가수를 꿈꾸었다고. 배우로 데뷔 전 싱어송라이터를 꿈꿨다는 박보검은 “소속사 대표님의 제안으로 배우가 되었다”고 밝혔다. 하지만 팬들을 위해 아직 그 꿈을 놓지 않고 있음을 전했고 현재 안테나뮤직의 샘김과 프로젝트를 준비중이라고 고백해 배우에서 뮤지션으로 변신할 박보검의 모습을 기대케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