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들의 분노...조주빈 인스타 팔로잉 차단
조주빈 인스타 신상공개 텔레그램 n번방 박사방

차단하고서로 알려주는 상황이벌어 진건가봐요,

여배우 당사자들은 소름 기치게 무섭고 놀랄 일일듯해요.

봉사와 미성년자 성착취를 일삼는일을 번갈아하면서 어떤이유로 봉사를 함께했는지는 아직 밝혀진바 없지만

이중성과 잔인함에 온국민이 치를 떠는 사건입니다.

이제낱낱히 밝혀징사건이지지만 ...여배우들의 자신의계정차단 관련사건의 기사입니다

배우 이다인부터 신아영까지 '박사' 조주빈 계정차단 릴레이, 여자만 4000명 팔로잉


 추정되는 계정이 언니 팔로우 하고 있어요. 하 진짜 심장 떨려 죽겠네... 이유비님이랑. 언니 제발 빨리 차단하세요!!!!”라며 팔로잉 사실을 전달했고, 이다인은 “차단했어요. 감사합니다 알려주셔서!!”라고 답했다.

같은 날 오전에는 배우 김하영과 아나운서 신아영이 조주빈의 계정차단과 함께 분노를 쏟아냈다.

MBC‘서프라이즈’ KBS2‘개그콘서트’ 등을 통해 대중들에게도 잘 알려진 배우 김하영은 “너무 소름이 돋네요! 평범한 얼굴을 하고 우리 주위에 있었던 악마들. 꼭 법의 심판을 받길 바랍니다”라며 “사람으로 태어났다면 그러면 안 되는 거다. 텔레그램. n번방 강력처벌. 사는 동안 사람답게 살다가야지”라는 입장을 밝혔다.

신아영도 “토할 것 같아”라면서 “오랜만에 제자에게서 연락이 왔다. N번방 운영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인스타그램 계정이 나를 팔로잉하고 있으니 얼른 차단하라고. 들어가봤더니 진짜였다. 바로 차단했지만 찜찜한 기분은 쉽게 가시질 않네”라고 말했다.


걸그룹 모모랜드의 아이돌 연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SNS 이용자가 보낸 DM을 공개했는데요. "조주빈 인스타에 연우님 팔로우 돼 있어서 알려드리고 싶어 디엠 드려요"라는 내용이었습니다. 이에 연우는 "차단했습니다. 똥이 무서워서 피하나. 더러워서 피하지. 여러분들 조심하세요"라고 답변하였습니다.





또한 배우 이다인 역시 오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조주빈으로 추정되는 인스타 계정 차단했다"는 글을 남겼습니다. 이다인은 자신이 팔로우 되어 있었다는 사실을 상상도 못했는데 무섭다며 "많은 분들이 걱정된다고 다이렉트 메시지 보내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그는 “나는 그 사람이 나를 팔로잉하고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소름 끼치고 미치도록 싫은데 직접적인 피해를 입은 어린 소녀들은 어떨까”라며 “26만 명의 피의자들이 당연히 벌을 받아야겠지만 피해자들의 트라우마와 상처들은 어떻게 치유할 수 있을까. 진짜 세상이 왜 이런지”라며 분개했다.

한편 서울지방경찰청은 24일 조주빈에 대한 신상정보 공개 결정을 내렸다.

서울청은 “피의자는 불특정 다수의 여성을 노예로 지칭하며 성 착취 영상물을 제작·유포하는 등 범행 수법이 악질적·반복적이다. 아동·청소년을 포함해 피해자가 무려 70여명에 이르는 등 범죄가 중대할 뿐 아니라 구속영장이 발부되고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다”며 이같이 결정했다.




오늘 서울지방경찰청은 신상정보공개 심의위원회를 열러 조주빈의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경찰은 내일 오전쯤 조주빈을 검찰에 송치하면서 조주빈의 얼굴을 공개하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