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런 배우 문지윤의 사망 소식이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배우 문지윤이 갑자기 세상을 떠난 가운데 연예계 동료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소속사 관계자는 통화에서 '문지윤이 목이 붓기 시작하다가 나중엔 물도 못 마실 정도의 통증이 왔다. 아프기 시작한 뒤로 나흘 만에 숨졌다'고 문지윤 님의 갑작스러운 죽음을 전했습니다.

소속사에 따르면 문지윤 님은 최근 인후염 증세가 심해져 병원에 입원했습니다. 이후 문지윤 님은 급성 패혈증으로 중환자실에 옮겨졌지만 끝내 회복하지 못했습니다. 가족이엔티 관계자는 '유족이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조문객 안전을 걱정했다'며 '고인에 대한 애도를 부탁드리며 조화는 정중히 거절한다'고 말했습니다. 문지윤 님의 빈소는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되었습니다. 발인은 오는 20일입니다.

문지윤 급성 패혈증! 향년 36세의 젋은 나이로 세상을 떠난 문지윤 님은 '급성 패혈증'이라는 소식을 알리면서 이 병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문지윤 님이 앓은 '급성 패혈증'은 전두환 전 대통령 닮은 꼴로 유명한 박용식씨도 지난 2013년 패혈증으로 사망하였습니다. 2017년에는 원로연극 배우 윤소정 님이 패혈증으로 갑작스럽게 사망해 대중을 놀라게했습니다.

알려진 의학정보에 의하면 패혈증은 미생물에 감염되어 발열, 빠른 맥박, 호흡수 증가, 백혈구 수 증가 또는 감소 등의 전신에 걸친 염증 반응 상태를 나타냅니다. 패혈증, 중증 패혈증, 패혈성 쇼크는 내과적 응급 질환으로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는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으며, 신체 장기 기능의 장애나 쇼크 등이 동반되는 경우에는 사망률이 매우 높습니다. 국가건강정보포털 의학정보 역시 패혈쇼크로 인한 사망률은 40~60%이며, 환자의 기저질환에 큰 영향을 받게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코로나19 부인! 문지윤 급성 패혈증 사망으로 인해 일각에서는 문지윤 님이 인후염을 앓다가 갑작스럽게 사망한 것을 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했으나 소속사 측은 이를 부인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응급실에 들어가기 전에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들어갈 수밖에 없다. 응급실에서 중환자실로 옮겨졌을 때 격리 병상이 아닌 일반 병실이었다'면서 '코로나19는 아니다'라고 밝혔습니다.

배우 문지윤 급성패혈증 사망 원인, 급성패혈증이란?

그러면 그에게 죽음을 안겨준 급성 패혈증이란 무엇일까요? 이에 대해서 알아보자면 패혈증에 대해서 알아보셔야 하는데요, 패혈증은 조직이나 기관에 상처가 생겼을 때 감염이 일어나, 이에 대한 면역 반응이 온몸에서 생명을 위협할 수준으로 강하게 나타내는 증상을 말하는데요, 이러한 패혈증의 일반적인 증상으로는 고열과 심박수 증가, 어지러움, 호흡률의 증가 등이 있으며 심각한 패혈증의 경우 기관의 기능을 상당히 떨어트려 혈류랑을 감소시켜 혈압이 많이 떨어지는 경우에는 패혈성 쇼크가 올 수도 있는데요,


이런 패혈증은 일반적으로 폐, 뇌, 피부, 요도, 복부의 기관들을 통하여 일차적인 감염이 일어나며 너무 어리거나 혹은 나이가 너무 많은 경우에는 암이나 당뇨 등으로 인하여 면역력이 약해진 경우로 인하여 패혈증에 쉽게 노출될 수 있으며 이렇게 패혈증에 걸리게 될 경우 수액공급과 행생제 투여를 통한 치료를 한다고 합니다, 또한 패혈증의 치사율은 약 30% 정도로 심각한 패혈증의 경우 50% 정도까지 높아질 수 있지만 만약 혈압이 떨어져 패혈성 쇼크가 오는 경우에는 사망률이 80% 까지 갑작스럽게 높아진다고 합니다,


또한 패혈증으로 인한 사망자 수는 매년 수 백만명의 사람들에게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이 되고 있으며 여성보다는 남성들에게서 더 많이 걸리게 되는 것으로 나타나며 패혈증의 발생률은 점점더 증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끝으로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인하여 문지윤 씨의 죽음이 코로나와 관련이 되어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견들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아직까지 확실한 사실이 밝혀지지 않았으나 그의 죽음의 관한 네티즌들의 갑론을박이 걱정되는 바 입니다...

실화가 아니길 바라지만,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