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쁜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비인두암 투병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김우빈이 오늘 공식석상에 처음 나타난다고 합니다. 김우빈은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는 제 40회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무대에 선다고 합니다.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김우빈이 공식석상에 등장하는 것은 지난 2017년 비인두암 진단으로 활동을 중단한 지 약 2년 6개월여만입니다. 김우빈이 복귀하는 제 40회 청룡영화상은 21일 오후 8시 45분부터 SBS를 통해 생중계됩니다.



전에, 김우빈은 지난 2011년 '화이트크리스마스'로 데뷔하고 '신사의품격' '상속자들' '학교2013' '함부로 애틋하게' 등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은 배우입니다. 드라마뿐아니라 영화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갔었습니다. '친구2' '마스터' '기술자들' 등을 히트시키며 톱스타 반열에 올랐었습니다.

하지만 비인두암이라는 진단을 받고 2017년 5월 활동중단을 선언하였었습니다. 현재 김우빈의 건강은 많이 호전된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지난 5월에는 조인성과 함께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 행사에 참석하여 화제가 되었었고 차기작을 검토중이라는 기사도 얼마전 나왔었습니다. 제목은 알려지지않았지만 최동훈 감독의 출연제안을 받고 검토 중인것으로 확인되었었습니다. 이 영화는 외계인을 소재로 한 SF장르물이며 김태리, 류준열이 출연을 확정했다는 보도가 나오기도하였습니다.



김우빈은 배우 신민아와 2015년 열애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5년째 달달한 연인사이를 이어오고있습니다. 공개연애를 한 뒤는 주변의 시선에 아랑곳하지않고 종종 사람들 많은 곳에서 편하게 밥도 먹고 해외여행도 다니며 예쁜 사랑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두 사람은 CF광고에 함께 출연하게되며 서로 호감을 갖고 연인사이로 발전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나는 그들의 사랑에 감탄!

신민아는 김우빈의 비인두암 투병생활에 도움을주고자 김우빈 집에서 10분거리인곳에 거처를 정하고 그의 곁을 지키며 투병생활을 함께 해왔다고 알려져있습니다. 두 사람의 이런 애틋하고 이쁜 사랑에 결혼설이 돌기도하지만 아직은 이야기가 없고 두 사람의 측근에따르면 내년이나 내후년쯤 좋은소식이 있지도않을까 기대를한다고 합니다.

두 사람의 예쁜 사랑과 두 사람의 연예계활동에 앞으로도 응원하겠습니다. 더불어 김우빈씨도 어서빨리 완전히 회복하여 활발한 활동 이어나갈 수 있길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