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가해자로 자숙의 시간을 가지던 김생민이 활동재개 소식이 전해지면서 주목을 받고 있는데요. 미투 논란 이후 1년 5개월 만에 연예계 복귀 신호를 알렸습니다.


김생민은 지난 14일부터 팟캐스트 '영화 들려주는 김생민입니다'를 오픈했는데요. 김생민은 인사 말에서 ' 많은 분의 '인생작' 으로 손꼽히는 영화 명작을 오랜 시간 영화를 소개했던 마음으로 준비했다' 라고 소개했습니다.

이어 ' 요즘 우리 동네에서도 저를 '돌생민' 이라고 한다. 돌아온 생민, 그외의 의미는 각자 마음속에 있는 거니까 그걸 밖으로 얘기할 필요는 없겠죠' 라고 말했습니다.

김생민의 이번 행보에 대해 소속사측은 ' 김생민이 운영 중인 팟캐스트는 공식적인 방송 복귀를 의미하는것은 아니다' 라고 선을 그었는데요.

이어 ' 다만 팟캐스트를 오픈하게 된 만큼, 초심을 담아 조심스럽게 콘테츠를 만들어 보려 한다. 이는 영화를 사랑하고 오랜 시간 관련 일에 종사했던 한 개인의 지극히 사적인 활동으로 받아들여 주신다면 감사하겠다' 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 아껴주셨던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 드렸던 점에 대해서는 늘 죄송한 마음을 안고 생활하고 있다' 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김생민은 작년 4월 미투 가해자로 지목되면서 논란이 되었는데요. 당시 방송사 스태프였던 한 여성이 지난 2008년 서울의 한 노래방에서 김생민은 두 여성 중 한 명을 성추행했다고 폭로했습니다.


김생민은 지난 2008년 한 방소사 스태프였던 A 씨가 서울의 한 노래방에서 김생민에게 성추행당했다는 주장이 등장하면서 미투 가해자로 지목받았습니다.

이후 김생민은 “10년 전, 출연 중이었던 프로그램의 회식 자리에서 잘못된 행동을  했습니다. 너무 많이 늦었다는 것을 알지만 그분을 직접 만나 뵙고 과거 부끄럽고, 부족했던 제 자신의 행동에 대해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죄드렸습니다”라고 성추행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생민은 “저의 부족한 행동으로 인해 상처 받으셨을 그분을 생각하면 너무 마음이 무겁고 죄송한 마음뿐 입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깊이 사과드립니다”라며 사과의 뜻을 전하고 출연 중이던 모든 프로그램에서 자진 하차했습니다.

김생민은 1973년 6월 2일생으로 47세입니다. 출생은 서울특별시이며, 키 172cm 몸무게 72kg 혈액형은 B형입니다. 학력은 서울예술대학교 연극학과입니다. 소속사는 SM C&C입니다. 김생민은 1992년 KBS 특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습니다.

이후 1997년부터 연예가 중계, MBC 출발 비디오 여행, SBS TV 동물농장 등에 출연하며 리포터로 전향했고, 또렷한 발음과 개그맨 출신다운 개그와 유머로 리포터로서 좋은 평가를 받으며 20여 년 간 장기 고정 출연했습니다.

연예계 대표 짠돌이이자 절약왕으로 유명한 김생민은 캐릭터를 살려  '김생민의 재테크 수다' 등의 경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자신의 재테크 노하우를 공개했습니다.  2017년 6월부터 자신의 성격을 잘 살린 김생민의 영수증이 큰 히트를 치면서 본격적으로 인기 방송인이 되는 데 성공했습니다.

이로 인해 사람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고 여러 재테크 관련 강의에 섭외되어 억대가 넘는 돈을 벌었습니다. 김생민은 현재 도곡동 타워팰리스에 살고 있을 정도로 성공했다고 합니다. 김생민은 주식과 부동산 투자는 전혀 생각지도 않았으며 오로지 매달 들어오는 돈을 아껴서 17년 만에 10억을 넘게 벌었다고 밝혔습니다.

김생민은 2006년 8월 20일 아내 유지희와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김생민 유지희 부부는 슬하에 아들 딸 두 명이 있습니다. 아내 유지희는 김생민보다 7살 연하이며 당시 미술 전공의 큐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었습니다. 두 사람은 선배 집들이에서  처음 만나게 되었고, 김생민이 아내 유지희를 첫눈에 반해 끊임없이 대시하여 사귀게 되었다고 합니다.


이에 김생민은 '10년 전 회식 자리에서 잘못된 행동을 했습니다. 부족했던 제 자신의 행동에 대해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죄 드렸습니다' 라며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했습니다.

김생민은 평소 남다른 절약 이미지로 데뷔 27년만에 전성기를 맞이하며 많은 사랑을 받던 가운데 성추행 의혹이 불거지면서 큰 충격을 안긴 바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