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이 성 매매 알선 혐의로 수사를 받아 온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 듀서를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되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19일 성 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된
양현석 전 대표를 오늘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것이라고 밝혔 습니다.
양현석 전 대표는 2014년 7월과 9월 서울의 한
고급식당에서 외국인 재력가 A씨와 만나는 자리에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해 사실상 성 매매를 알선 했다는 혐의를 받았습니다.
까도까도 끝이없는 양파와 같은 yg의 의혹 중심에 바로 회장 양현석씨가 있습니다 지난 버닝썬 사건 부터 조로우와의 관계 부터 현재는 원정도박혐의 까지 정말 버라이어티 한데요 이번에 해당 혐의로 인해서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는데요 무혐의로 결론이 났습니다 하지만 원정도박은 더 수사를 한다고 하는데요 한편 YG엔터테인먼트는 다음달 루이비통에게 670억을 상환을 해야하는데요 막대한 투자자금을 토해내야 하는것이죠 한때 빅뱅효과로 주가가 5만원이상까지 갔다가 지금은 여러사태로인해 반토막이 나서 2만원대인데요 YG의 행보가 궁금해지네요 해당 영상 확인 하세요

.상습도박·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로 조사를 받는것인데요 29일 오전 9시 51분 서울 중랑역로에 있는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출석을 했습니다여러가지 의혹에 대해선 조사를 통해 입장을 밝히겠다고 했지만, 분노한 국민을 향한 사과는 없었는데요 지난 6월 조로우를 접대를 했다는 의혹이 불거졌을 때도 경찰에 비공개로 출석해 조사받은 바 있으나그때는 참고인 신분이었습니다
양현석은 원정도박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질문에 “경찰 조사에 성실하게 임하겠다 ‘환치기 혐의는 인정하시냐’ ‘미국 법인을 통해
도박 자금을 마련한 것이 맞냐’는 말에도 “경찰 조사에서 상세히 말하겠다”는 대답만 반복했다여러가지 질문에 그냥 같은 말만 되풀이를 했습니다
사과가 없는 양현석은 ‘국민 여러분이 보고 계신데 한 말씀 해 달라’는 취재진의 질문에도 침묵을 했습니다 미국 라스베이거스 도박은 물론 현지에서 달러를 빌려 도박한 뒤 국내에서 원화로 갚는 이른바 ‘환치기’ 수법이 혐의 대상입니다

승리 역시 같은 혐의로 조사를 받았는데요 경찰은 양현석이 도박 자금 조달하는 과정에서 회삿돈을 사용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횡령 가능성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승리는 양현석보다 하루 일찍 경찰에 출석해 12시간가량 조사받으면서 일부 시인을 한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하지만 양현석은 취재진의 질문에 승리에 대한 답변은 하지 않았습니다